News

오썸피아의 소식을 알려드립니다.

[고려대학교구로병원 개방형실험실 입주사 선정] VR/AR기업 오썸피아, 스마트헬스케어 시장 본격 공략

July 17, 2019

보도매체 : 전자신문


(왼) 고대구로병원 송해룡 교수 / (우) 오썸피아 대표 민문호



"고려대 구로병원과 손잡고 VR/IOT/센서/빅데이터/AI 공동연구회 활동"

VR/AR전문기업 오썸피아(대표 민문호)가, 연구중심병원 대표주자인 고려대 구로병원과 손잡고 스마트헬스케어와 VR/AR이 접목된 융합시장 공략에 나섰다. 현재 VR/AR은 5G 출범과 더불어 제일 핫한 ICT분야 중 하나이다.

오썸피아는 VR/AR이 접목될 수 있는 수많은 산업영역 중, 가장 큰 시장 중 하나인 의료/스마트헬스케어와 교육산업에 모든 역략을 집중하기로 하고 본격적인 행보에 나섰다. 이제까지는 VR/AR이 게임 외 실 산업 쪽으로 선뜻 진입하지 못하고 있었으나, 오썸피아를 필두로 실 산업으로 진입하는 VR/AR기업들이 늘어날 것으로 보여 진다.

대표적인 VR/AR 기업이자 서울시 강소기업 오썸피아는, ICT기술과 문화콘텐츠가 접목된 융합비즈니스 분야 글로벌 최강을 목표로 수 많은 콘텐츠 제작 레퍼런스를 쌓아왔다.

15일(월) 고려대 구로병원에서 오제세 국회의원, 이성 구로구청장, 엄보영 보건산업진흥원 산업진흥본부장 등 주요 인사 1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’개방형 실험실 개소식 및 심포지엄‘이 개최됐다. 개방형 실험실 구축사업은 보건복지부가 올해 처음 추진하는 사업으로, 우수한 연구 역량과 인프라를 보유한 병원에 개방형 실험실을 구축, 기업과 연계해 공동연구를 진행할 수 있도록 함으로써 보건의료분야 창업기업을 육성·지원하는 사업이다.





오썸피아의 시제품 스마트미러 시연모습



고려대 구로병원 대표적인 입주기업이기도 한 오썸피아는, 15일 수술 시뮬레이션 VR콘텐츠와 감성측정 스마트미러 시연을 통해 행사에 참석한 의대 교수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었다. 특히 스마트미러는, 안면근육과 동공인식을 통해 4대 부정감성(피로, 스트레스, 분노, 불안) 측정 및 그에 따른 솔루션을 제공하는 미래형 스마트 디바이스로 아직은 초기 단계이지만 추가 개발을 거쳐 내년에 상품화할 예정이다.

오썸피아 대표제품이 될 스마트미러는, 조지아텍 감성공학 박사 출신이자 감성공학 최고 권위자와 손잡고 지난해부터 비밀리에 준비해온 아이템이다. 오썸피아측은 힐링VR콘텐츠 등 자체 개발 중인 솔루션들도 최대한 활용할 계획이다. 오썸피아측은 지난해 식약처 산하기관인 의료기기안전정보원(NIDS)과 스마트헬스케어 VR사업단과 협약을 체결하기도 했다.

한양대 경영전문대학원 겸임교수, 스마트도시 정책자문위원 등 활발하게 활동 중인 오썸피아 민문호 대표는 “스마트헬스케어/교육산업과 VR/AR이 접목된 융합비즈니스 분야에서 기필코 수익모델을 창출해 진정한 혁신기업의 면모를 보여주겠다”고 포부를 밝혔다.



전자신문인터넷 소성렬 기자 hisabisa@etnews.com

https://news.naver.com/main/read.nhn?mode=LSD&mid=sec&oid=030&aid=0002829112&sid1=001

맨 위로 이동